전전 독일에서 항공 촬영용으로 개발된 왜곡이 극도로 억제된 35mm 렌즈, Orthometar!!


렌즈는 상당히 묵직해서 contax ii에 장착하니 이 더운 여름에 목에 전해지는 무게감이...ㄷㄷㄷ


모처럼 파란 하늘이라 RVP50을 장착하고 해운대로 나가 보았다.




물론 강한 태양아래 해변이라 노출이 어렵지만 RVP50은 자꾸 노출이 언더가 나온다...


지저분해지지 않을 정도로 끌어올렸다...ㅠㅠ


무코팅이라 역시 역광에서 약한 모습을 보였으나, 순광에서는 발색도 아주 훌륭한 듯 하다.


컬러 네가티브를 찍어보면 더 잘 알 수 있겠지...



그나저나 이제 장비질 좀 그만해야할텐데...ㄷ























































'소소한 일상 > 2017년 7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thometar in positive (RVP50)  (0) 2017.08.02
2017.7.21. Orthometar 첫롤  (0) 2017.07.25
Orion-15  (0) 2017.07.25
ISO 20 필름, Adox CMS 20 pro ii  (0) 2017.07.25
지름, 지름 또 지름 - Orthometar 35  (0) 2017.07.25

포항에 지인이 참으로 친절하게도 orthometar 가 어디 있는지 가르쳐준다.

그걸 참지 못하고 지른다...ㅠㅠ


Orthopedic surgeon은 역시 orthometar 지!!! ㄷㄷ


오랜만에 35mm를 쓰려니 적응이 안되는듯하다.   조리개는 4.5로 적당하다.

덕분에 콘탁스 iia도 하나 질렀다.


Orthometar 120 + contax iia 27...ㅠㅠㅠㅠ


이제 다시는 지르지말자!!! ㄷ


써 본 느낌은...


1. 억수로 ortho하다!

2. 오랜만에 35mm라 어색하다.

3. 해운대에 35mm는 좀 아닌듯...ㄷ







































































































































contax iia + Orthometar 35mm f4.5 + 400tx + xtol



'소소한 일상 > 2017년 7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thometar in positive (RVP50)  (0) 2017.08.02
2017.7.21. Orthometar 첫롤  (0) 2017.07.25
Orion-15  (0) 2017.07.25
ISO 20 필름, Adox CMS 20 pro ii  (0) 2017.07.25
지름, 지름 또 지름 - Orthometar 35  (0) 2017.07.25

28mm Summaron이 있을때는 28mm란 화각이 이상해서 또 조리개가 어두워서 쳐다보지도 않다가


콴제이에게 넘기고 난 후 광각의 맛을 알아버려서


25mm w-nikkor, 28/8 tessar에 이어 orion-15 28/6까지!!!



가성비는 소련 렌즈가 최고다!^^
































































































Leica iiif + Orion-15 28/6 + 400tx + xtol

'소소한 일상 > 2017년 7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thometar in positive (RVP50)  (0) 2017.08.02
2017.7.21. Orthometar 첫롤  (0) 2017.07.25
Orion-15  (0) 2017.07.25
ISO 20 필름, Adox CMS 20 pro ii  (0) 2017.07.25
지름, 지름 또 지름 - Orthometar 35  (0) 2017.07.25

궁금한건 못 견딘다.


iso가 가장 낮아서 2미터까지 확대해도 선명하다는 필름을 BnH에 직구했다.


최근 장만한 contax iia에 Sonnar를 물려서 해운대로...



설명서에 의하면 adotech 3 developer로 현상을 해야 grey 계조가 살아있는 필름이 나오고


일반 현상액으로 현상했을때는 고 콘트라스트의 사진이 나온다고 되어있다.


xtol로 현상했는데 깜짝 놀랄만큼 콘트라스트가 높은 필름이 나왔다.




Adotech 3 현상액을 구할수 있으면 좋겠다....





































































































































































contax iia + Jena Sonnar + Adox cms 20 pro 2 + xtol



'소소한 일상 > 2017년 7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thometar in positive (RVP50)  (0) 2017.08.02
2017.7.21. Orthometar 첫롤  (0) 2017.07.25
Orion-15  (0) 2017.07.25
ISO 20 필름, Adox CMS 20 pro ii  (0) 2017.07.25
지름, 지름 또 지름 - Orthometar 35  (0) 2017.07.25

이제는 지름질이 멈출때도 되었건만...


그 놈의 orthopedic surgeon, 그 놈의 orthometar...ㄷ




2017년 7월 22일 


그 뜨겁던 해운대에서...












 














   

   
























































































contax iia + Orthometar 35 + Adox cms 20 pro ii + xtol



'소소한 일상 > 2017년 7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Orthometar in positive (RVP50)  (0) 2017.08.02
2017.7.21. Orthometar 첫롤  (0) 2017.07.25
Orion-15  (0) 2017.07.25
ISO 20 필름, Adox CMS 20 pro ii  (0) 2017.07.25
지름, 지름 또 지름 - Orthometar 35  (0) 2017.07.25


라이카로 갈아타고 엄청난 장비질이 시작되고, 기어이 50 lux 4세대를 직거래로 장만하였다.



물론 이 50 lux는 지인의 뽐뿌로 rigid를 장만하면서 내 품을 떠나갔지만...











































Leica M6 / 50 summilux 4th / 400-2tmy


'소소한 일상 > 2016년 4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4. 50 summilux  (0) 2017.05.04
2017.4.19. Portra800  (0) 2017.05.04


필름캄메라 뽐뿌를 주셨던 서울의 장종집 선생님이 써보라며 몇롤 보내주신 독일제 Rossmann 200,


색감이 정말로 좋았다!


아마 필름으로 처음 담기 시작한 해운대 사진인것 같다.





































































Leica M6 / 35lux 2세대 / super-elmarit 21 / Rossmann 200


















'Waterfront > 해운대'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4.19. Rossmann 200  (0) 2017.05.04

필름 처음 시작했을때 지인이 축하한다며 보내준 포트라 800


필름으로 넘어온지 얼마 되지 않았기에 스캔본을 받아보고는 색감과 거친 grain에 실망을 했던 기억이...










치느님은 네발 동물도 두발로 서게 하시니...








































'소소한 일상 > 2016년 4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4. 50 summilux  (0) 2017.05.04
2017.4.19. Portra800  (0) 2017.05.04

2017.4.1  홀로곤 16mm










2017.4.23.   


힘들었던 대학 시절 친구들을 만나면 언제나 즐겁다...
































































































































'소소한 일상 > 2017년 4월'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7.4.23. 대학동기들과 대구CC에서  (0) 2017.05.04
17.04.26. - 출근길  (1) 2017.04.27

+ Recent posts